티스토리 뷰

취미/그림

낙서 낙서.,.

Mastojun 2007.01.21 01:25

User inserted image


  헝크러진 머리.,

예전에 "만화가" 라는 직업을 동경했던적이 있다. 만화책을 읽으며 따라 그려보고~ 포즈를 연습해보고, 만화 관련 책이나 개론서도 사보고, 문구점에 가서 만화용품도 구입해 연습도 해보았다.

하지만 어느덧 장래희망은 "프로그래머"가 되어버렸고 프로그래밍 공부의 재미에 빠져서 그림그리는걸 약간은 소홀히 하게 되었지..

학년이 올라갈수록 학업에 더 힘을 쓰게 되고~ 그러다보니 그림 수련에서는 점점 멀어지게 되었다. 비록 고등학교때도 "부정방정식"(지금은 폐부되었다) 이라는 대전고의 만화부에서 활동을 하면서.. 다른 회원들이 그린 그림에 자극을 받고 나름대로 연습을 했었지만, 단지 취미활동에 지나지 않았을뿐.,

지금은 프로그래머가 되었다. 만화실력은 고등학교 이후로 계속 제자리 걸음이다. 『너 외롭구나』를 쓴 김형태씨가 한말이 있다. 자신은 음악을 하고 싶어서 20살부터 기타를 구입해 10년계획으로 시간나는 데로 연습을 했고 결국 30살이 되어서 황신혜밴드를 결성했단다. 10년이다. 시간이 얼마나 날지 모르지만 꾸준히 연습을 하면 그때쯤이면 멋진 웹툰정도는 그릴 수 있는 실력이 되지 않을까?

하지만 잊지말자.. 난 프로그래머다.
댓글
댓글쓰기 폼